본문바로가기

주메뉴바로가기

고객마당

한국산업단지공단, 성과공유제 및 협력이익공유제 지원 확대

- 대·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 1억원 출연 및 ‘착한 임대인 운동’임대료 58억원 감면 - 

 


□ 한국산업단지공단(이사장 김정환)은 코로나-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업단지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협력기업과의 동반성장․상생협력을 실천하기 위해 올해부터 성과공유제와 협력이익공유제에 대한 지원을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.

 

 

 ㅇ 성과공유제와 협력이익공유제는 대기업·공공기관과 중소기업 간의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 모델이다.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지난해 시범 도입하였으며 올해는 지원대상, 예산 등을 확대하여 지원하고 있다. 

 

 

   * 성과공유제 : 대기업과 공공기관, 중소기업 간 사전 약속된 공동혁신활동을 통해 성과를 도출하고 이를 사전에 합의한 방법으로 공유하는 제도

 

   * 협력이익공유제 :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, 중소기업 상호 간, 위탁·수탁기업 간 공동의 노력을 통해 달성한 협력이익을 재무적 성과와 연계하여 사전에 약정한 기준에 따라 공유하는 제도

 

 

 ㅇ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자체 예산으로 대․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 1억원을 출연하여 △중소기업의 혁신활동 수행을 통해 생산성 향상과 설비투자,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‘산업혁신운동 상생사업’ △핵심 기술자료의 안전한 보관으로 기술 유출을 예방하는 ‘기술자료 임치계약 지원사업’ △표준계약을 통해 성과 달성이 확인된 협력기업에 대해 별도의 현금 인센티브를 지급하는 ‘성과공유제 현금인센티브 지원사업’을 추진하고 있다.

 


□ 지난해 산업통상자원부 유관 공공기관 최초로‘착한 임대인 운동’에 동참한 바 있는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올해도 코로나-19로 어려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임대료 감면을 이어나가고 있다. 

 

 

 ㅇ 지난해 한국산업단지공단은 보유한 건물 및 토지 임대료 30% 인하를 통해 약 39억원의 임대료 감면을 시행했으며, 올해에도 상반기까지 약 19억원을 감면했다.

 

 

□ 김정환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은 “산업현장의 최접점에 있는 우리공단의 역할은 중소기업을 돕고 중소기업과 함께 성장하고 나아가는 것”이라며

 

 

 ㅇ“코로나-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한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동반성장에 앞장서겠다”고 말했다.

담당부서 홍보실
담당자 장유정 070-8895-7107 담당자에게 메일보내기
열람하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?
기타의견이 있으신가요?
0 / 500 Byte